병원소식

사랑니 꼭 뽑아야 하나요?

  • 전주미르
  • 2020.08.25
  • 440
"흔히 사랑니라고 부르는 치아는
구강 내에서 제일 늦게 나오는 치아를 말합니다."

보통 사춘기 이후 17~25세 무렵에 나기 시작하는데,
새로 어금니가 날 때 마치 첫사랑을 앓듯이
아프다고 하여 "사랑니"라는 명칭이 붙게 되었습니다.

모두 가지고 있을 경우 위아래턱 좌우 1개씩
4개가 되며, 약 7%의 사람에게는 아예 없는 경우도 있지만
나오는 개수는 1개부터 4개까지 사람마다 다릅니다.



사랑니는 정상적으로 나와서
청결하게 유지 관리가 되면서 사용하는데 문제가 없는 경우도 있지만,

맨 안쪽 끝에 공간이 부족한 상태로
자리 잡고 있는 경우가 많아 다양한 질환을 일으킬 수 있습니다.

"치과에서는 왜 사랑니를 뽑으라고 그러죠?

사랑니로 생기는 문제가 많기 때문입니다.

가장 흔하게 나타나는 문제로는


아래 사랑니가 앞으로 쓰러져 나면서 앞/어금니 사이에
음식물이 많이 끼이다가, 중요한 앞/어금니가 썩게 됩니다.


사랑니가 과맹출 되면서 앞/어금니에 음식물이 많이 끼이게 되고,
아래 사랑니 주변의 잇몸을 씹어서 통증이 생깁니다.


사랑니가 썩어서 통증이 생깁니다.


사랑니가 심하게 썩은 채로 방치되어
치아 뿌리 끝에 염증이 생겨 심하게 아프고,
얼굴이 붓고 입이 잘 안벌어 집니다.
심하면 호흡곤란이 생기고, 드물게 사망하는 경우도 있습니다.

전주미르치과병원에서는

1. CT, 파노라마 촬영을 통한 진단과 상담.
2. 입안 세균수를 줄이기 위해 스케일링 실시
3. 마취
4. 사랑니 발치 / 확인
5. 소독 및 실밥제거(일주일 후)로 진행하고 있습니다.

"전주미르치과병원에서는 CT를 이용한 정밀검사로 정확하게
신경관 위치를 파악하고 보다 안전하게 발치를 시행합니다."


신경이 지나가는 경로


사랑니 발치전 구강내 파노라마


치아를 조각 낸 상태


사랑니가 발치 된 상태

사랑니는 옆으로 누워 나면서 앞 어금니 사이에 음식물이 많이 끼고
중요한 앞 어금니에 충기가 생길 수도 있기에, 발치를 권장해 드립니다.

사랑니를 충치가 생긴대로 방치하게 되면
치아 뿌리 염증이 생길 수 있으며,

경우에 따라 얼굴이 붓고 입이 잘 벌어지지 않는
문제점들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

사랑니 발치 미루지 마시고, 적절한 시기에 내원하셔서
잘 관리하시기 바랍니다.

빠른 상담신청

위로아래로

빠른상담

정보를 입력하시면 상담원이 전화로 친절하게 상담해드립니다.

063.224.7700
빠른 상담

온라인 상담

상담 가능 시간 : 09:30 ~ 18:00 (토요일 : 15:00)

063.224.7700

카카오톡 상담

정보를 입력하시면 상담원이 빠르게 연락을 드리겠습니다.

플러스 친구 : @플러스친구 아이디
카카오톡 상담

진료안내 / 오시는 길

진료를 잘하는 미르치과에서 꼼꼼하게 진료받으세요.

약도 문자전송
  • 월~금 : 09:00 ~ 18:00
  • 야간(화) : 18:00 ~ 20:30
  • 토요일 : 09:30 ~ 15:00
  • 점심시간 : 12:30 ~ 14:00

※ 일요일 및 공휴일은 휴진합니다.

전주시 완산구 백제대로 218 전주미르치과병원
(중화산동 선너머네거리)

카카오톡 상담

?>

닫기